Home
  • 소프트톱이 어울리는 지프 윌리스, 블랙 & 탄 스페셜 에디션 공개
    데일리 뉴스 2019-09-04 00:04:49
    지프는 2020년 랭글러 라인업에 있는 윌리스와 블랙 & 탄 에디션에 독특한 외관 및 내부 수정을 특징으로 하는 두 가지 새로운 모델을 추가했다. 두 모델 모두 현재 주문이 가능하다. 가격은 2도어 블랙 & 탄 버전의 경우 3만2940달러(한화 약 4000만원), 2도어 윌리스의 경우 3만3740달러(약 4100만원)부터다. 한편 4도어 버전은 각각 3만6440달러(약 4430만원)와 3만7240달러(약 4530만원). 짐 모리슨 지프 사장은 "스페셜 에디션 지프는 고객들의 피드백 즉, 그들의 아이디어와 열정을 불어넣기 위한 완벽한 방법이다"고 말하며, "랭글러 윌리스는 오리지널 지프로 돌아간 반면 랭글러 블랙 & 탄은 황갈색 소프트톱과 함께 독특한 룩을 연출한다. 두 모델 모두 지프 랭글러가 이미 선보이고 있는 폭넓은 매력을 더해줄 수 있다”고 말했다. 스페셜 모델은 모든 가용한 외부 색상으로 주문할 수 있으며, 17인치 머신 그레니티 휠과 전천후 타이어, 사이드 스텝, 로우 글로스 배지 및 프리미엄 황갈색 소프트톱이 특징이다. 내부에는 소프트톱에 어울리는 헤리티지 탄 직물 시트뿐만 아니라 위저드 블랙 색상의 계기판이 눈에 띈다. 기본 사양으로는 유커넥트 7인치 라디오, 7인치 운전자의 디스플레이 스크린, 그리고 듀얼 존 실내 온도 조절 장치가 있다. 스페셜 에디션은 최신의 JL 랭글러에서 나온 윌리스 에디션 모델에서 파생된 첫 번째 모델이다. 리미티드 슬립 리어 디퍼렌셜을 적용했으며, 루비콘 록 레일 및 쇼크 옵서버, 헤비 듀티 브레이크, 32인치 파이어스톤 머드 터레인 타이어를 장착하고 있다. 또한 2.72:1의 저속 기어비를 갖춘 커맨드 트랙 4x4 파트타임 2단 트랜스퍼 케이스도 이용할 수 있다. 외관 비주얼에서는 윌리스 후드 스티커, 독특한 검정색 17인치 휠, 검은색 스포츠 그릴, 전천후 슬러시 매트, LED 헤드라이트, 안개등이 포함됐다. 사용 가능한 색상으로는 블랙, 그라나이트 크리스탈, 스팅 그레이, 빌렛, 오션 블루, 파이어크래커 레드, 펑크앤, 헬라엘라, 모히토, 화이트 등이 있다. 강호석 press@autocast.co.kr
  • 지프, 나이트 이글 스페셜 에디션 레니게이드, 컴패스 모델 출시
    데일리 뉴스 2019-08-22 23:31:22
    지프가 레니게이드, 컴패스 SUV의 최신 나이트 이글 스페셜 에디션의 영국 판매를 개시한다. 블랙 액센트와 여러 가지 스펙이 추가됐다. 시작 가격은 2만3445파운드(한화 약 3440만원)이며, 뉴 레니게이드 나이트 이글 모델은 18인치 글로시 블랙 알로이 휠과 그릴 서라운드, 틴팅이 적용된 프라이버시 글라스, 그리고 글로시 블랙 익스테리어 배지가 적용됐다. 인테리어에서도 역시 블랙 액센트가 스티어링 휠과 스피커, 그리고 기어 레버 주위에 적용됐다. 레니게이드 나이트 이글은 론지튜드 트림을 기반으로 하고 있다. 8.4인치 유커넥트 내비게이션,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이 애플카플레이와 안드로이드 오토와 함께 적용됐다. 듀얼존 온도 조절 시스템과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이 기본사양이다. 추가 비용이 발생하는 메탈릭 색상을 포함한 다섯 가지 외장 컬러를 선택할 수 있다. 엔진은 두 가지 가솔린과 한 가지 디젤 유닛으로 나온다. 117마력 1.0리터 가솔린, 147마력 1.3리터 가솔린, 그리고 117마력 1.6리터 디젤이다. 1.0리터 가솔린과 1.6리터 디젤은 6단 수동 변속기가 짝을 이루며, 1.3리터 가솔린 모델은 6단 듀얼 클러치 변속기가 짝을 이룬다. 나이트 이글 버전 컴패스의 시작 가격은 2만7230파운드(약 3990만원)이며 글로시 블랙 그릴, 안개등 그리고 윈도우를 둘러싸고 액센트가 추가됐으며 18인치 글로시 블랙 알로이 휠도 익스테리어에 적용된다. 인테리어는 테크노 가죽/직물 시트, 글로시 블랙 베젤, 8.4인치 유커넥트 내비게이션,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이 애플카플레이, 안드로이드오토와 함께 연동된다. 138마력 1.4리터 가솔린 엔진과 117마력 1.6리터 디젤 엔진, 그리고 138마력 2.0리터 디젤 버전이 나오며, 1.4리터 가솔린과 117마력 디젤은 앞바퀴굴림에 6단 수동 변속기가 짝을 이룬다. 138마력 2.0리터 디젤 모델은 사륜구동 시스템이 적용된다. 강호석 press@autocast.co.kr
  • 지프 그랜드 체로키, 체로키 나이트 이글 스페셜 에디션 공개
    데일리 뉴스 2019-06-04 23:13:13
    지프가 그랜드 체로키 나이트 이글, 그리고 체로키 모델 나이트 이글 에디션을 호주에서 선보인다. 지프는 ‘나이트 이글’ 이라는 명칭을 사용해 스페셜 에디션 모델을 구분해왔다. 여러 가지 유니크한 파츠들을 통해 현재 일반적으로 판매하고 있는 그랜드 체로키, 그리고 체로키 모델을 더욱 특별하게 만들었다. 그랜드 체로키 나이트 이글은 라레도 4X4 모델을 기반으로 하고 있으며 20인치 스플릿 5-스포크 블랙 알로이 휠, 블랙 프런트 그릴, 보디 컬러와 동일한 프런트, 리어 페시아, 틴티드 프라이버시 글래스, 블랙 루프 몰딩, 그리고 블랙 지프 배지가 적용됐다. 내부에서는 카프리 블랙 가죽 커버가 시트 등에 적용됐다. 싱글 판넬로 적용된 선루프도 내부에 적용된 스페셜 파츠 중 하나다. 체로키 나이트 이글은 론지튜트 등급 모델을 기반으로 한다. 18인치 블랙 알로이 휠, 블랙 프런트 그릴, 그리고 글랙 페시아, 블랙 루프 레일, 그리고 지프 배지가 적용됐다. 인테리어는 피아노 블랙이 스티어링 휠 베젤, A/C 베젤, 그리고 도어 트림 등에 적용됐다. 지프는 나이트 이글에 1만400달러(한화 약 1230만원)의 가격의 추가 요소들이 적용됐지만 고객은 그 절반인 5500달러(약 650만원)만 더 지불하면 된다고 한다. 라레도 4X4 레귤러 모델 포함 그랜드 체로키 나이트 이글의 가격은 5만8450달러(약 6917만원)이다. 체로키 나이트 이글 모델은 기본형 모델에 3200달러(약 380만원)만 더하면 된다. 체로키 나이트 이글의 가격은 4만5150달러(약 5343만원)이다. 그랜드 체로키 나이트 이글은 3.6리터 펜스타 6기통 휘발유 엔진 또는 3.0리터 디젤 엔진을 선택할 수 있다. 강호석 press@autocast.co.kr
  • 스즈키 카타나 이름 딴, 30대 한정 스페셜 에디션 스위프트 스포트 공개
    데일리 뉴스 2019-05-08 18:13:33
    모터사이클과 자동차 제조사로 잘 알려진 스즈키 브랜드가 1981년 출시했던 가장 아이코닉한 모터사이클의 이름을 따온 스즈키 스위프트 스포츠 해치 스페셜 한정판 모델을 공개했다. 스즈키에 따르면 스위프트 스포츠 카타나라고 불리는 모델은 네델란드에서 오직 30대만 판매된다. 한정판 모델은 스즈키 카타나 바이크에 헌정되는 프리미엄 실버 메탈릭과 슈퍼 블랙 펄 색상만 제공된다. 각 색상별 15대씩 한정 생산된다. 또한, 이 모델은 보닛 스트라이프, 도어 그래픽, 프런트 도어에 적용된 카타나 심볼, 그리고 시리얼 넘버링이 C필러에 적용됐다. 이외, 그릴 주변으로 둘러싼 레드 색상 액센트, 블랙 미러캡, 미쉐린 파일럿 스포트 4 타이어를 신은 블랙 OZ 18인치 알로이 휠, 그리고 그레이 색상 범퍼 트림과 카본룩의 사이드 스커트가 적용됐다. 내부에서는 카타나 배지가 붙은 두꺼운 스포츠 스티어링 휠, 카타나 심볼이 붙은 도어 카드와 카타나 글귀가 새겨진 플로어 매트, 그리고 카타나 글귀와 시리얼 넘버가 새겨진 혼합 가죽 시트가 적용됐다. 스즈키는 한정판 모델을 통해 스위프트 스포츠의 외형에서도 많은 업그레이드를 적용했다. 낮을 자세를 갖출 수 있도록 조절 가능한 서스펜션과 스트럿 바, 그리고 업그레이드 된 배기 시스템이 그 속에 포함된다. 독일에서는 스위프트 스포트 카타나는 2만8999유로(한화 약 3800만원)에 판매된다. 일반형 모델 보다 다소 높은 가격이다. 강호석 press@autocast.co.kr
  • 아바쓰 70주년 기념 595 SS 스페셜 에디션 영국 판매 개시
    데일리 뉴스 2019-04-30 13:52:05
    영국에서는 70주년 아바쓰 기념 595 에스에스(Esseesse) 모델의 가격과 제원을 공개하며 본격적인 출시를 알렸다. 아바쓰는 브랜드의 70주년을 기념해 콤페티지오네 스펙의 아바쓰 595 버전을 선보였다. 70주년 기념 595 모델의 라인업은 모두 ‘70th Anniversary’ 배지를 달고 있으며 브랜드의 아이콘 대표 이미지의 혁신을 표현했다. 595 콤페티지오네는 최고출력 180마력의 강력한 힘과 레이싱 DNA를 담고 있다. 또한, 내부에서는 아바쓰 텔레메트리와 함께 애플 카플레이와 안드로이드 오토 호완되는 7인치 HD 터치스크린과 연동되는 유커넥트 시스템이 70주년 기념 모델에서 새롭게 적용됐다. 이외 기본적으로 적용되는 사양은, 브램보 브레이크 시스템, 사벨트 레이싱 시트, 그리고 ‘스포츠’ 버튼으로 우렁찬 사운드를 만들어 내는 액티브 밸브 컨트롤 레코드 몬자 배기구가 적용됐다. 595 투리스모 모델은 아바쓰의 퍼포먼스와 안락함을 동시에 즐기려고 하는 운전자를 위해 만들어졌다. 투리스모는 어반 팩키지가 적용된다. 패키지는 주차 센서, 레인 센서, 그리고 더스크 센서 등이 포함됐다. 엔트리 레벨 595는 최고출력 145마력에 기본 사양으로 크로스헤어 인서트가 적용된 스티어링 휠이 탑재된다. 오리지널 에스에스 튜닝 키트는 10년 전 성공적으로 출시되어 이번 뉴 아바쓰 595 모델에 최상위 모델로 새롭게 탄생했다. 브랜드의 가장 파워풀한 180마력 엔진을 탑재했으며 아바쓰의 전통을 보여준다. 595는 첨단 기본 사양들을 적용하여 즐거운 드라이빙은 물론 자체 개발한 아바쓰 아크로바틱 배기 시스템으로 무엇과도 비교할 수 없는 흥미로운 사운드를 뿜어낸다. 높아진 추력은 프런트 휠, 기계적 제한 차동 장치에 전달되며, 이는 595 모델에 기본으로 적용되어 있다. 뉴 아바쓰 595 에스에스에는 구멍이 나 있는 벤틸레이티드 프런트 브레이트 디스크와 오버사이즈 레드 브레이크 캘리퍼가 적용된 고성능 브램보 프런트 브레이킹 시스템이 탑재되어 있다. 17인치 슈퍼스포트 알로이휠이 새로운 레이싱 화이트 색상으로 적용됐으며 아바쓰 사이드 스트라이프, 미러캡, 그리고 프런트와 리어댐도 같은 색상으로 적용됐다. 또 다른 기본 사양은 BMC에서 제공하는 에어필터이다. 흡입되는 공기 흐름을 보다 원활하게 해주며 엔진 내부 공기질을 향상시켜 파워와 퍼포먼스를 강화시켜준다. 새로운 아바쓰 595 에스에스는 코니 FSD(Frequency Selective Damping) 르런트 리어 서스펜션이 적용됐다.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에는 내비게이션이 7인치 유커넥트 HD 터치스크린 시스템을 통해 구현되고 아바쓰 텔레메트리, 애플 카플레이, 그리고 안드로이드 오토 기능이 기본으로 적용된다. 아바쓰 595 에스에스의 레이싱 성능은 사벨트 70 스포츠 시트로 완성된다. 카본으로 리어 쉘 부분과 페달 부분이 적용되었다. 시트에는 70주년을 기념하는 글귀도 새겨져 있다. 또한, 시트는 격한 드라이빙에도 적응할 수 있도록 모양, 인서트, 그리고 패들링에서 새롭게 디자인 됐다. 기념 모델을 위해 모파 액세서리도 특별하게 제공된다. 올 해 안에 영국에서 아바쓰를 구매하는 고객에게는 카본 킥 플레이트를 20%의 할인 가격에 제공한다. 595 모델의 가격은 1만6495파운드(한화 약 2480만원)부터 2만7295파운드(약 4110만원)까지 이다. 강호석 press@autocast.co.kr
  • [뉴욕오토쇼] 닛산 GT-R 50주년 기념 스페셜 에디션 공개
    데일리 뉴스 2019-04-17 15:45:05
    닛산이 2020 GT-R의 라인업을 뉴욕오토쇼에서 선보인다. 특히, 이번 모터쇼에서는 GT-R의 50주년을 기념하는 R35의 50th 스페셜 에디션이 합류한다. GT-R 50주년 기념 스페셜 모델은 GT-R의 대표 상징색인 베이사이드 블루와 스페셜 레이싱 스트라이프가 적용된다. 이외 50주년 기념 모델은 펄화이트 색상에 레드 스트라이프, 그리고 슈퍼실버 색상에 화이트 스트라이프도 선택할 수 있다. 내부에서는 스페셜 그레이 색상이 전반적으로 적용됐으며, 전용 스티어링 휠과 시프트놉, 특수 제작한 시트, 알칸타라 헤드라이너와 선바이저 등이 적용됐다. 대시보드에는 이음새 없는 한조각의 나파 가죽이 타쿠미 스타일 스티칭으로 마무리됐다. 2020 닛산 GT-R은 스페셜 모델과 함께 세 가지 트림을 글로벌 시장에 내놓는다. 프리미엄, 트랙 에디션, 그리고 하드코어 니즈모 모델이다. 일부 지역에서는 퓨어, 프리스티지, 그리고 블랙 모델로 불린다. 수작업으로 제작된 트윈터보 3.8리터 V6 엔진은 최고출력 565마력을 뿜어내며 64.4kg.m의 최대토크를 발휘한다. 최적화된 배기 매니폴드, 그리고 새로운 터보차저가 저회전 영역에서 스로틀 반응을 향상시켰으며 약 5%의 효율성도 이뤄냈다. 새로운 티타늄 머플러는 브러시처리된 푸른색 팁을 더했으며 보다 향상된 코너링을 선사하는 어댑티브 서스펜션이 적용됐다. 새로운 브레이크 부스터는 초기 브레이킹 반응성을 향상시켰으며 스티어링은 보다 직관적이며 정확해졌다. 2020 닛산 GT-R의 라인업에서 트랙 버전 모델이 상위 레벨인 하드코어 GT-R 니즈모와 같은 엔진을 사용한다. 최고출력 600마력에 481lb-ft의 최대토크를 발휘한다. 기존 모델 대비 풀스로틀 가속 반응 속도가 약 20% 향상됐다. 2020 니스모 GT-R 트랙 에디션은 엔진 업그레이드 이외 무게감량 요소에도 업그레이드를 시도했다. 탄소섬유 루프와 스페셜 브램보 카본 세라믹 로터와 앞 16.1인치, 뒷 15.3인치의 캘리퍼를 적용했다. 범퍼와 프런트 휀더, 보닛, 사이드실 커버, 트렁크, 리어 스포일러가 탄소섬유가 적용되어 최대 10.5kg을 줄였다. GT-R 니즈모는 카본 적용 이외 여러 가지 무게감량 요소들로 총 20kg을 줄였다. 새로운 프런트 휀더는 GT-R GT3 레이스카에 적용된 것과 비슷해졌다. 부채꼴로 펼쳐진 밴트가 엔진베이에서부터 발생한 뜨거운 공기를 내뿜는다. 루프의 카본은 보다 가볍고 단단한 강성을 가지도록 보다 촘촘한 구조로 만들어지는 새로운 공정을 거쳐 탄생했다. 강호석 press@autocast.kr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