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데일리 뉴스 잇따른 디트로이트모터쇼 불참 선언, 벤츠 이어 BMW도
데일리 뉴스

잇따른 디트로이트모터쇼 불참 선언, 벤츠 이어 BMW도


0
‘2017 디트로이트모터쇼’가 열린 미국 디트로이트 코보 전시센터
자동차 제조사들의 ‘2019 디트로이트모터쇼(North American International Auto Show, 북미국제오토쇼)’ 불참 선언이 속속 이어지고 있다. 몇 주 전 해당 모터쇼에 불참하기로 결정한 메르세데스 벤츠에 이어 BMW도 참석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BMW 그룹 측은 지난 23일(현지시각) 성명서를 통해 “이번 결정은 그동한 참석한 전시회나 각종 행사 등을 지속적으로 평가・검토한 결과”라며 “이를 대신할 만한 플랫폼이나 형식을 연구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우리의 목표는 미래 모빌리티에 관한 아이디어와 계획을 효과적으로 전달하고 제품, 기술 및 혁신에 대한 가시성을 최대한 확보하는 것”이라고 전했다. 
‘2017 디트로이트모터쇼’ 알파로메오 부스

디트로이트모터쇼에 적극적으로 참가하는 자동차 제조사는 점점 줄어드는 추세다. 올해 알파로메오, 아우디, 크라이슬러, 닷지는 일반 공개 전시는 했지만, 취재진을 대상으로 주요 사업이나 신차를 소개하는 프레스 컨퍼런스는 열지 않았다. 캐딜락은 신차 공개 장소로 디트로이트모터쇼 대신 본사가 위치한 뉴욕에서 열리는 뉴욕오토쇼를 선택하기도 했다. 아예 행사에 불참하는 브랜드들도 늘고 있다. 올해 모터쇼엔 재규어, 랜드로버, 마쯔다, 미쯔비시, 포르쉐, 볼보 등의 브랜드가 빠졌다.

반면 디트로이트모터쇼와 비슷한 시기에 미국 캘리포니아에서 열리는 ‘CES(The International Consumer Electronics Show, 국제전자제품박람회)’에는 자동차 제조사들이 앞다퉈 참가하며 입지를 강화하고 있다. 이에 모터쇼 주최 측은 올해 CES와 행사가 겹치는 것을 피하기 위해 개막식 날짜를 변경하기도 했다. 또 오는 2020년부터는 개최 시기를 1월에서 10월로 옮기는 방안을 추진 중이다.

한편 디트로이트모터쇼는 미국 디트로이트 코보(Cobo) 전시센터에서 해마다 1월에 열리는 국제 모터쇼다. 프랑크푸르트모터쇼, 파리모터쇼 등과 함께 세계 5대 모터쇼로 꼽히지만 최근 그 위상이 흔들리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오토캐스트=이다정 기자 dajeong@autocast.kr
TAGS
디트로이트모터쇼 북미국제오토쇼 벤츠 BMW 모터쇼 CES
SHARE

Autocast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