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데일리 뉴스 폭스바겐 전기 스포츠카 ‘ID.R’, 뉘르부르크링 신기록 도전
데일리 뉴스

폭스바겐 전기 스포츠카 ‘ID.R’, 뉘르부르크링 신기록 도전


0
폭스바겐이 순수 전기 스포츠 카 ID.R로 세계에서 가장 험난한 레이싱 트랙으로 여겨지는 ‘뉘르부르크링(Nürburgring-Nordschleife)’에서 전기차 부문 신기록 수립에 도전한다. 폭스바겐은 뉘르부르크링의 환경을 감안해 차량을 개선한 후 올 여름 신기록 경신에 도전할 계획이다.

지난해 폭스바겐은 이미 순수 전기 스포츠카 I.D. R 파이크스 피크(I.D. R Pikes Peak)로 ‘파이크스 피크 인터내셔널 힐 클라임(Pikes Peak Hill Climb)’ 대회에서 세계 신기록을 수립한 바 있다. ID.R은 2020년 이후 선보일 폭스바겐 전기차 전체 라인업 중 스포츠카의 역동성을 상징하는 모델이다. 

폭스바겐 모터스포츠 감독 스벤 스미츠(Sven Smeets)는 “파이크스 피크에서의 신기록 수립 이후 뉘르부르크링에서 새로운 기록을 세우는 것은 전기차로서 ID.R의 가장 큰 다음 도전 과제다”라며 “뉘르부르크링에서의 기록은 레이싱 카로서든 양산용 자동차로서든 상관없이 대단한 영예”라고 말했다.

뉘르부르크링에서의 신기록 도전을 위해 개발 중인 ID.R은 500kW(680PS)의 시스템 용량을 가진 전기 엔진 2개가 동력을 공급한다. 차량 중량은 운전자가 탑승해도 1,100kg에 못 미친다.

폭스바겐 모터스포츠 기술 담당자인 프랑소와 자비에 드메종 (François-Xavier Demaison)은 “파이크스 피크의 환경과는 현저히 다른 뉘르부르크링의 까다로운 조건들을 극복하게 위해 무엇보다도 우리는 폭스바겐 ID.R의 에어로다이내믹을 수정할 계획”이라며 “신기록 수립을 위한 세심한 준비의 일환으로 봄부터 다양한 레이싱 트랙에서 집중적인 테스트 및 개발 프로그램을 통해 ID. R을 최상의 상태로 끌어 올려 놓을 것”이라고 말했다.

뉘르부르크링에서 열리는 24시 레이스에서 4번의 승리를 거둔 이력이 있는 로메인 뒤마스는 신기록 수립을 위해 다시 무대에 오를 예정이다. 뒤마스는 지난해 6월 ID. R 파이크스 피크(ID. R Pikes Peak)로 7분 57.148초를 기록하며 파이크스 피크 인터내셔널 힐 클라임 대회에서 우승했다. 파이크스 피크 레이스가 시작된 지 100년 이래 처음으로 8분 이내로 결승선을 통과한 드라이버가 됐다. 

뒤마스는 “뉘르부르크링에서 ID.R을 운전한다는 생각만으로도 이미 소름이 돋을 만큼 흥분된다”며 “뉘르부르크링을 이미 잘 알고 있지만, ID. R은 극한의 가속과 어마어마한 코너링 속도를 가진 차이기 때문에 기존과는 완전히 다른 도전이 될 것이며, 기존의 전기차 기록을 깨는것은 분명 쉽지 않은 일”이라고 말했다.

현재 뉘르부르크링에서 순수 전기 스포츠 카의 최고 기록은 2017년 영국의 피터 덤 브렉(Peter Dumbreck)이 ‘니오 EP9(NIO EP9)‘으로 세운 6분 45.90초이며, 평균 속도는 185km/h였다.

이다정 기자 dajeong@autocast.kr
TAGS
뉘르부르크링 녹색지옥 폭스바겐 폭스바겐 전기차 폭스바겐 전기 스포츠카 폭스바겐ID.R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