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데일리 뉴스 5월 중고차 시장, 아웃도어 활동 증가에 SUV 시세↑
데일리 뉴스

5월 중고차 시장, 아웃도어 활동 증가에 SUV 시세↑


0
소비자들의 아웃도어 활동이 늘면서 중고 SUV의 시세가 상승세다. SK엔카 직영 중고차몰 SK엔카닷컴은 2019년 5월 중고차 시세를 7일 공개했다. 

SK엔카닷컴의 5월 첫 주 자동차 시세에 따르면 주요 인기 차량 가격의 전월 대비 평균 약 1.37% 상승했다. 특히 SUV의 시세 상승이 두드러졌다.

국산차의 경우 전월 대비 평균 1.36% 올랐다. 쌍용 렉스턴 W는 최소가(4.6%↑)와 최대가(4.8%↑)가 모두 올랐다. 르노삼성 QM6는 최대가 기준 4.7% 상승했다. 이 밖에 기아 스포티지, 쏘렌토 등 인기 SUV의 시세가 모두 상승세로 나타났다.

수입차 역시 전월 대비 평균 1.38% 상승했다. 아우디 A4의 최소가가 6.8% 큰 폭으로 상승했고, 벤츠 E-클래스의 최대가는 4.6%로 상승했다. BMW 3시리즈는 최소가(2.7%↑)와 최대가(3.2%↑)가 모두 올랐다. 반면 레인지로버 이보크(-0.8%), 푸조 308(-0.5%), 볼보 XC90(-0.2%)는 시세가 미세하게 하락했다.

박홍규 SK엔카닷컴 사업총괄본부장은 “올해 5월은 연휴가 짧고 공휴일도 적어 중고차 수요가 늘어나 평균 시세가 오른 것으로 보인다”며 “짧은 연휴에 국내 아웃도어 활동이 늘어날 것으로 보이며 이 때문에 SUV 시세가 상승한 것으로 분석된다”고 말했다.


이다정 기자 dajeong@autocast.kr
TAGS
중고차 중고SUV SK엔카닷컴 SK엔카
SHARE

LATEST ARTIC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