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데일리 뉴스 유럽 올해의 차 ‘푸조 208’, 올 3분기 국내서 EV로 출시한다
데일리 뉴스

유럽 올해의 차 ‘푸조 208’, 올 3분기 국내서 EV로 출시한다


0
[오토캐스트=이다정 기자] 푸조의 소형 해치백 뉴 푸조 208이 ‘2020 유럽 올해의 차(2020 Car of the year)’에 선정됐다. 지난 2일 올해의 차 시상식을 시작으로 개막 예정이었던 제네바모터쇼가 취소된 가운데 이번 시상식은 웹사이트를 통해 생중계됐다.

지난 2일(현지시각) 제네바 팔렉스포에서 진행된 2020 유럽 올해의 차 발표 및 시상식에서 뉴 푸조 208이 유럽 올해의 차 선정의 영예를 안았다. 뉴 푸조 208은 최종 후보 BMW 1시리즈, 포르쉐 타이칸, 르노 클리오, 테슬라 모델3, 토요타 코롤라, 포드 푸마 등을 제치고 총 281점을 획득했다.

유럽 23개국 60명의 기자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은 뉴 푸조 208의 전기, 가솔린, 디젤로 구성된 파워트레인의 다양성과 스타일리시하고 대담한 디자인, 뛰어난 기술력을 높이 평가했다. 

지난해 10월 유럽에서 출시된 뉴 푸조 208은 푸조의 멀티 에너지 플랫폼 전략(별도의 전기차 전용 모델이 아닌 모든 차종에 모든 파워트레인을 적용)에 따라 전기, 가솔린, 디젤 엔진으로 이루어진 파워트레인 구성이 특징이다. 출시 이후 유럽에서 약 11만대의 주문을 기록하는 등 인기를 얻고 있으며, 판매 모델 중 15%가 전기차 모델이다. 
 

푸조 브랜드 CEO 쟝-필립 임파라토(Jean-Philippe Imparato)는 "뉴 푸조 208이 2020 유럽 올해의 차에 선정된 것에 큰 자부심을 느끼고, 이는 우리 브랜드와 그룹 내 모든 팀들의 우수한 능력과 헌신을 바탕으로 만들어진 것"이라며 "푸조의 '2시리즈(208, 2008)'가 유럽 올해의 차에 선정된 것은 처음이다. 208을 비롯해 308, 3008까지 유럽 올해의 차에 선정된 이 세 모델들은 지금도 도로를 달리고 있다"라며 소감을 밝혔다.
 
이어 "이번 유럽 올해의 차 선정은 '선택의 힘(Power of choice)'이라는 푸조 브랜드 전략의 타당성을 입증한 것이다"며 "이제 고객들은 전동화 모델인 e-208과 가솔린, 디젤 엔진을 탑재한 208 중 원하는 모델을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국내에는 푸조 208의 순수 전기 모델인 뉴 푸조 e208을 올 해 3분기 출시할 예정이다.
 
dajeong@autocast.kr
TAGS
뉴푸조208 푸조208 유럽올해의차 2020유럽올해의차 제네바모터쇼 푸조208 전기차 푸조e-208
SHARE

Autocast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