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데일리 뉴스 유록스, 2년 연속 한국산업 브랜드파워 요소수 부문 1위
데일리 뉴스

유록스, 2년 연속 한국산업 브랜드파워 요소수 부문 1위


0
롯데정밀화학의 요소수 유록스가 한국능률협회컨설팅(KMAC)에서 주관한 ‘2020년 한국산업의 브랜드파워 조사(K-BPI: Korea Brand Power Index)’ 요소수 부문에서 1위를 차지했다.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1위 수상이다.
 
‘한국산업의 브랜드파워 조사’는 소비자들의 브랜드 영향력을 확인하는 국내 대표 브랜드 평가 조사다. 이를 주관하는 한국능률협회컨설팅(KMAC)은 국내 주요 산업 브랜드에 대해 15세 이상~60세 미만의 남녀 1만1800명을 대상으로 1대1 면접조사를 거쳐 부문별 최고 브랜드를 선정한다.

롯데정밀화학 관계자는 “인증 기준을 훨씬 상회하는 유록스만의 차별적인 제조 시스템과 엄격한 품질 관리가 좋은 결과를 가져왔다고 생각한다”며 “새롭게 출시한 승용차 전용 프리미엄 3.5ℓ를 통해서 오랜 기간 구축해온 소비자의 신뢰를 이어가겠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이에 롯데정밀화학은 올바른 순정 요소수 구별법과 함께 새롭게 출시된 유록스 프리미엄 3.5ℓ의 사용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현대 싼타페 디젤 오너 1000명을 대상으로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현대 싼타페 디젤 차주는 연식에 상관없이 누구나 유록스 홈페이지(eurox.co.kr)에서 참여할 수 있으며, 응모기간은 4월 한 달 간이다. 본인 소유의 차량 번호를 입력하면 추첨을 통해 1인당 유록스 프리미엄 3.5ℓ 2개를 증정한다. 당첨 여부는 5월 15일 이벤트 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요소수는 디젤차의 SCR(선택적 촉매 환원, Selective Catalytic Reduction) 시스템에 쓰이는 촉매제로 배기가스의 미세먼지 원인 물질 중 하나인 질소산화물(NOx)을 줄여준다. 메르세데스-벤츠, BMW 등 프리미엄 수입 디젤차를 비롯해 팰리세이드, 싼타페, 쏘렌토, 카니발, 모하비, 셀토스, GV80, G80 등 요소수를 사용하는 디젤 승용차가 늘어나는 추세다.
 
dajeong@autocast.kr
TAGS
요소수 유록스 디젤차 롯데정밀화학
SHARE

Autocast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