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신차공개 링컨, 새 준중형 SUV ‘올 뉴 코세어’ 사전계약 돌입
신차공개

링컨, 새 준중형 SUV ‘올 뉴 코세어’ 사전계약 돌입


0
[오토캐스트=이다정 기자] 링컨코리아가 준중형 SUV 올-뉴 코세어(All-new Corsair)의 사전 계약을 28일 시작한다. BMW X3, 메르세데스벤츠 GLC 등과 경쟁모델로 다음달 국내 출시 예정이다. 리저브 단일 트림으로 판매되며, 가격은 부가세 포함 5640만원(개소세 인하분 적용)이다. 
 
포드 이스케이프와 플랫폼을 공유하는 코세어는 ‘고요한 비행(Quiet Flight)’이라는 브랜드 핵심 콘셉트를 계승하고 링컨의 스타 엠블럼과 링컨의 시그니처 그릴을 적용했다. 

2.0L I4 터보 엔진과 8단 자동변속기를 탑재하고 지능형 AWD 시스템과 맞물려 최고출력 238마력, 최대토크 38.7kg.m를 발휘한다. 여기에 5가지 주행모드와 함께 토크 벡터링 컨트롤(Torque Vectoring Control), 어댑티브 서스펜션 등을 적용해 승차감과 주행 능력을 높였다.
 
안전사양으로는 액티브 파크 어시스트 플러스(Active Park Assist Plus), 차선이탈 경보 시스템(Lane-Keeping System), 충돌 경고 시스템(Pre-Collision Assist) 등 첨단 기능을 집약한 링컨의 운전자 보조기능인 링컨 코-파일럿360 플러스 (Co-Pilot 360 PlusTM)을 적용했다.

편의사양으로는 서브 우퍼를 포함해 14개의 스피커를 포함한 레벨(Revel®) 오디오 시스템, 싱크3(SYNC3), 8인치 LCD 터치스크린 등이 있다. 
 
dajeong@autocast.kr
TAGS
링컨 링컨SUV 링컨코세어
SHARE

Autocast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