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데일리 뉴스 뉴 브랜드 콘셉트 최초 적용한 폭스바겐 '티구안 올스페이스' 광고 공개
데일리 뉴스

뉴 브랜드 콘셉트 최초 적용한 폭스바겐 '티구안 올스페이스' 광고 공개


0
[오토캐스트=정영철 기자] 폭스바겐코리아가 29일부터 온라인 채널을 통해 새로운 브랜드 콘셉트를 최초로 반영한 티구안 올스페이스의 광고 캠페인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이번 광고 캠페인에는 더욱 선명하고 컬러풀해진 폭스바겐의 새로운 로고와 '역동성', '유연함'을 강조한 새로운 디자인 가이드를 국내 최초로 반영했다.


해당 티구안 올스페이스 캠페인 영상은 '더 크게 누리는 티구안, 5+2’라는 광고 카피처럼 기존 티구안에 2개 시트를 추가하고 더 커진 실내 공간의 활용성을 강조했다.  또한, 이를 통해 가능해진 다양한 만남의 모습들로 “사람 중심”이라는 뉴 브랜드의 핵심 가치를 전달하고 있다.


자녀와 나들이를 즐기는 부모, 반려견과 함께하는 할머니, 데이트를 즐기는 연인 등 개성 넘치는 인물들의 모습을 감각적으로 연출했다. 특히, 광고 영상 말미에 브랜드 문구를 대체하는 ‘사운드 로고’는 국내 최초로 남성의 음성이 아닌 여성의 음성이 사용됐다.

이번 광고 캠페인에 등장한 신형 티구안 올스페이스는 지난 23일 출시된 국내 최초의 7인승 폭스바겐 모델로, 독보적인 공간 활용성과 적재공간을 자랑한다. 기본 트렁크 용량은 일반 티구안 대비 85 리터 늘어났으며, 2열과 3열 시트를 모두 접을 경우 최대 1,775 리터까지 확장돼 최대 1.5m의 폭, 1.9m 길이의 짐까지 수납할 수 있다.


또한 티구안 라인업 중 최상위 옵션 사양을 채택했음에도 4천만원 대의 합리적인 가격을 갖춰 패밀리 SUV 시장을 적극 공략한다.

폭스바겐코리아 마케팅커뮤니케이션 신동협 총괄팀장은 “5+2로 더욱 커진 티구안을 통해 가능해진 다양한 만남의 형태들, 그리고 이를 통한 즐거운 순간들을 감각적으로 묘사하고자 했다”며, “이번 티구안 올스페이스 캠페인을 시작으로 폭스바겐과 함께하는 다양한 사람들의 이야기를 다루고, 뉴 브랜드의 생동감 넘치는 디자인 철학을 지속적으로 공유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cdyc37@autocast.kr
TAGS
오토캐스트 폭스바겐 티구안 올스페이스 광고 콘셉트 컨셉 디자인 로고 엠블럼
SHARE

Autocast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