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데일리 뉴스 람보르기니, 코로나19로 멈췄던 공장 다시 가동한다
데일리 뉴스

람보르기니, 코로나19로 멈췄던 공장 다시 가동한다


0
코로나19로 공장 가동을 멈췄던 람보르기니가 4일부터 산타가타 볼로냐 본사 공장 가동을 재개했다. 이번 생산 재개는 지난 4월 26일 이탈리아 정부의 새로운 행정 명령에 따른 조치로 임직원의 안전을 최대한 보장하기 위한 준비 조치를 마쳤다고 람보르기니는 설명했다.
 
오토모빌리 람보르기니의 회장 겸 CEO인 스테파노 도메니칼리는 "람보르기니는 임직원의 안전을 위해 이탈리아 자동차 회사 최초로 공장 운영을 일시 중단한 바 있다. 이는 여전히 가장 중요한 가치로 엄격한 기준을 적용해 생산을 재개하게 될 것”이라며 “이번 코로나 바이러스 사태는 아직 해결된 상태가 아니라는 점을 명확히 인식하고 있으며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하면서 정부의 시책을 준수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이 같은 위기 상황 속에서도 람보르기니는 2020년 1분기를 성공적으로 마무리 했다. 람보르기니 팬들과 우리 고객들을 위해 오는 7일에는 온라인을 통해 신차를 소개할 계획이다”라며 “전 세계에 다시 람보르기니 차량을 출고하면서 빠른 시일 내에 리더로서의 위치로 다시 복귀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람보르기니는 지난 3월 13일 노사 공동위원회의 결정으로 생산을 잠정 중단한 바 있다. 생산 중단 기간 코로나 19에 대응하기 위해 지역 병원에 사용할 마스크 및 플렉시 글라스 보호장구 등을 생산해 지역 병원에 기증했다. 또 이탈리아 최대 산소호흡기 제조업체인 시아레 엔지니어링과 협력해 산소호흡기를 생산했다.

dajeong@autocast.kr
TAGS
람보르기니 람보르기니공장 슈퍼카 코로나19
SHARE

Autocast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