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데일리 뉴스 볼보자동차코리아, 고객 커뮤니케이션 종이 인쇄물 전부 디지털 전환
데일리 뉴스

볼보자동차코리아, 고객 커뮤니케이션 종이 인쇄물 전부 디지털 전환


0
[오토캐스트=정영철 기자] 볼보자동차코리아가 6일 전시장 및 서비스센터에서 고객 커뮤니케이션에 사용하는 모든 인쇄물을 디지털 플랫폼으로 전환한다고 밝혔다. 탄소배출량 저감을 위한 '기후중립 액션 플랜'의 일환이다.


고객 커뮤니케이션을 위해 사용하는 인쇄물에는 제품 브로셔 및 액세서리 리플렛, 전시장 내 차량 제원표, 시승서약서 등이 포함된다. 인쇄물을 디지털 플랫폼으로 전환해 종이 제작 및 인쇄 과정에서 발생하는 탄소배출량을 줄인다는 계획이다.
 
태블릿 PC는 전자계약서 작성 및 서명에도 활용한다고객은 문자 또는 이메일을 통해 인쇄물이 아닌 PDF 형식의 정비 견적서와 정비 점검 명세서를 받을 수 있다. 단금융 상품 계약과 보험 등 법적 구속력을 지닌 문서들은 인쇄물 형태로 유지된다.


볼보자동차코리아 이윤모 대표는 “안전에 대한 관심이 그 어느 때보다 높은 요즘앞으로 우리 아이들이 살아갈 더 나은 미래에 대한 고민을 모두가 함께 시작해야 할 때라며, “글로벌 자동차 메이커로서 도로 위 안전을 넘어 미래가 이야기하는 지구의 안전에 대한 책임감을 갖고함께 해결해나갈 수 있는 방안들을 지속적으로 모색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볼보자동차는 환경 문제에 대한 선제적 접근을 위한 노력들을 이어가고 있다지난해 모든 오피스와 전국 전시장서비스센터 및 주관하는 모든 행사장에서 일회용 플라스틱 사용을 전면 중단하는 ‘일회용 플라스틱 사용 제한(Single-use Plastic Free)’를 선언했다.
 
또한, 환경을 위한 단기적 목표인 ‘비전 2025(Vision 2025)도 실시해 2025 년까지 자동차 수명주기의 CO2 배출량을 40%까지 줄일 계획이다이에 따라 전체 판매량의 50%를 순수 전기자동차로 달성하고, 글로벌 공급망과 관련된 CO2 배출량 25 % 감축신차에 적용되는 플라스틱의 25%를 재활용 플라스틱으로 사용, 회사 운영 전반에 있어 탄소 배출량 25 % 감소 등의 액션 플랜을 세우고 있다.

cdyc37@autocast.kr
TAGS
오토캐스트 볼보 이산화탄소 탄소배출 인쇄 종이 타블렛 디지털
SHARE

Autocast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