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신차공개 2000만원대 수입 전기차 ‘뉴 푸조 e-208’ 국내 출시
신차공개

2000만원대 수입 전기차 ‘뉴 푸조 e-208’ 국내 출시


0
푸조가 순수전기차 ‘뉴 푸조 e-208’을 국내에 21일 출시했다. 푸조에 따르면 알뤼르, GT라인 등 두 가지 트림으로 출시하며 가격은 각각 4100만원, 4590만원이다. 여기에 국고보조금 653만원과 각 지방자치단체 보조금을 추가로 지원받을 경우 2000만원대에 구입할 수 있다.

신차는 50kWh 배터리를 탑재하고 완전 충전 시 244km를 주행할 수 있다. 100kW 출력의 급속 충전기 기준으로 30분에 약 80% 배터리 충전이 가능하다. 최고출력 136마력, 최대토크 26.5kg.m다. 노멀, 에코, 스포츠 세 가지 주행 모드를 지원한다. 아울러 회생제동 시스템을 더욱 활성화하는 제동 모드도 제공한다.

PSA그룹의 차세대 공용화 플랫폼 CMP (Common Modular Platform)의 전기차 버전인 e-CMP 플랫폼을 적용했다. 초고장력강판과 고장력강판, 열간성형강, 알루미늄 등을 활용해 안전성과 차체 강성은 높이고 무게는 30kg 줄였다. 차체 크기는 전장 4055mm, 전폭 1745mm, 전고 1435mm로 기존 모델 대비 각각 90mm, 5mm 늘어나고 25mm 낮아졌다.
 
외장 디자인은 푸조의 새로운 디자인 언어를 적용했다. 사자의 송곳니를 형상화한 LED 주간주행등을 적용하고 전면 그릴을 키웠다. GT 라인의 경우 17인치 알로이 휠을 탑재했다. 후면부에는 좌우로 길게 뻗은 검정색 유광 패널에 사자의 발톱을 형상화한 풀 LED 3D 리어램프를 적용했다. 여기에 전기차 전용 푸조 라이언 엠블럼을 비롯해 C필러에 전기차 전용 ‘e’ 모노그램을 추가했다. 
 

실내 디자인은 최신 3D 아이-콕핏(3D i-Cockpit®)을 적용했다. 3D 인스트루먼트 클러스터는 다양한 주행 정보를 입체적으로 표현한다. 아울러 콤팩트한 사이즈의 더블 플랫 스티어링 휠, 전투기 조종석을 연상시키는 센터페시아 버튼, 스마트폰 무선 충전 장치, 애플 카플레이 & 안드로이드 오토 등의 편의사양을 전 트림에 기본으로 적용했다. 
 
상위 트림인 GT라인에는 여덟 가지 색상의 앰비언트 라이트와 실내 LED 조명, 프레임리스 룸미러, 하프레더 시트를 추가했다. 여기에 뉴 푸조 e-208 런칭을 기념해 9월 말까지 GT라인 트림을 출고하는 고객에게는 고급 알칸타라 시트를 제공한다.
 

안전사양으로는 차선이탈방지 어시스트, 액티브 세이프티 브레이크, 제한속도 인식 및 권장 속도 표시, 운전자 주의경고, 후방 카메라 및 후방 파킹센서 등의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Advanced Driver Assistance Systems, ADAS)을 모든 트림에 기본으로 적용했다. 
 
GT 라인은 속도와 거리 조절은 물론, 정차와 재출발까지 지원하는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스톱 앤 고, 차선 중앙 유지, 오토 하이빔 어시스트, 액티브 블라인드 스팟 모니터링 시스템 기능을 추가로 제공한다.

이 밖에 마이 푸조(My Peugeot)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차량 관리도 가능하다. 배터리 정보, 예약 충전 기능, 원격 냉난방 공조 기능 등을 사용할 수 있다. 사용 방법은 어플리케이션 다운로드 후 푸조 서비스 스토어 웹사이트에서 계정 연동 및 커넥티드 서비스에 가입하면 된다. 해당 서비스는 8월 중 오픈 예정이다.

dajeong@autocast.kr
TAGS
푸조 푸조전기차 푸조208 푸조e208 수입전기차
SHARE

Autocast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