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데일리 뉴스 폭스바겐의 마지막 디젤 8기통, 신형 투아렉 4.0 V8 TDI 출시
데일리 뉴스

폭스바겐의 마지막 디젤 8기통, 신형 투아렉 4.0 V8 TDI 출시


0
[오토캐스트=이다정 기자] 폭스바겐코리아가 ‘신형 투아렉 4.0 V8 TDI’를 공식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를 시작한다고 20일 밝혔다. 해당 모델은 폭스바겐이 마지막으로 선보이는 8기통 디젤 엔진 모델로, 가격은 프레스티지 및 R-Line 각각 1억2161만4000원, 1억2556만원이다. (부가세 포함, 개소세 인하분 반영가)
 
신차는 4.0리터 V8 엔진과 8단 자동변속기, 상시 사륜구동시스템을 장착했다. 최고출력 421마력(3500rpm~5000rpm) 최대토크 91.8kg.m(1250rpm~3250rpm)를 발휘한다. 안전최고속도는 250km/h며, 정지상태에서 100km/h까지 걸리는 시간은 4.9초다.

차량 전면부에는 다른 운전자에게 영향을 주지 않으면서 야간 시야를 확보할 수 있는 ‘IQ. 라이트 - LED 매트릭스 헤드라이트 시스템’을 탑재했다. 아울러 적외선 카메라를 이용해 최대 130미터까지 사람 및 동물 등의 체온을 감지해 전방의 위험을 파악할 수 있는 ‘나이트 비전’을 적용했다. 감지한 사람과 동물은 위험 정도에 따라 디지털 콕핏 혹은 헤드업 디스플레이 상에 노란색 혹은 붉은 색으로 표시하는 등 시청각 경고를 보낸다. 동시에 브레이크 보조 시스템은 즉시 최대 제동력을 낼 수 있도록 준비를 마친다.  

실내에는 투아렉 3.0 V6 모델에도 적용됐던 12.3인치 디지털 콕핏을 기본으로 탑재했다. 15인치 디스커버 프리미엄 TFT 터치스크린과 경계 없이 연결돼 운전자는 차량의 상태를 한눈에 확인할 수 있다. 또 덴마크 다인오디오의 최대 출력 730W, 12+1 스피커, 7.1 돌비 사운드 다인오디오 컨시퀀스 시스템을 적용했다.

주행 안정성과 승차감 확보를 위해 액티브 롤 스태빌라이제이션, 올 휠 스티어링 시스템, 에어 서스펜션을 장착했다. 올 휠 스티어링 시스템은 4바퀴를 모두 조향하는 기능으로 37km/h 이하에서 앞 바퀴와 뒷바퀴가 역 방향으로 회전해 좁은 도로에서 코너링이나 유턴에 유용하고, 37km/h 이상에서는 앞 바퀴와 뒷바퀴가 같은 방향으로 회전해 주행 안정성을 높여준다. 최신 에어 서스펜션은 주행 모드에 따른 높이 조절이 가능하다.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 (ADAS)을 전 라인업에 기본으로 갖췄다. 예측이 어려운 터널의 출구나 교차로에서 접근하는 차량 및 보행자를 감지하고 긴급 제동 해주는 ▲전방 크로스 트래픽 어시스트, 전방, 측방, 후방 충돌 위험이 감지되면 충돌하기 전 안전벨트를 조여주고 열려 있던 창문과 파노라마 선루프를 닫아 탑승자를 보호하는 ▲프로액티브 탑승자 보호 시스템, 전방 카메라 및 센서를 통해 도로 주변의 보행자를 감지하고 충돌이 예상되는 경우 시청각 경고와 제동 보조 혹은 긴급 제동을 통해 사고를 예방해 주는 ▲보행자 모니터링 시스템 등이 있다.

이 밖에 ▲헤드업 디스플레이 ▲전방 추돌 경고 및 긴급 제동 프론트 어시스트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및 스탑 앤 고 ▲레인 어시스트 ▲트래픽 잼 어시스트 ▲에어리어 뷰(360° 뷰 카메라) ▲사이드 어시스트 및 후방 트래픽 경고 시스템 ▲파크 어시스트 플러스 ▲피로 경고 시스템 ▲전방 및 후방 장애물 감지 센서 ▲ESC ▲ ABS ▲EDL ▲ASR ▲다중 충돌 방지 브레이크 ▲보행자 보호 시스템(Active Bonnet, 보행자 및 싸이클리스트 감지) ▲플랫타이어 경고시스템 ▲도난 방지 알람 ▲ISOFIX ▲탑승자 안전벨트 경고등 (앞좌석/뒷좌석) ▲4존 클리마트로닉 자동 에어컨 ▲앞좌석 ErgoComfort 시트 ▲앞좌석 통풍시트 ▲가죽 멀티펑션 스티어링 휠・히팅 기능 ▲헤드램프 워셔 등의 첨단 안전 및 편의 사양도 모두 기본 장착했다.
 

외장색은 프레스티지의 경우 논메탈릭 퓨어 화이트, 메탈릭 실리콘 그레이, 펄 효과가 가미된 딥 블랙 3종, R-Line의 경우 논메탈릭 퓨어 화이트, 펄 효과가 가미된 딥 블랙 등 2종을 제공한다. 프레스티지 모델의 경우 내장 트림은 사보나 가죽 시트에 브러시드 알루미늄 대쉬보드 트림과 그레이 색상의 루프 라이너를 적용했다. 휠은 21인치 스즈카 다크 그래파이트 알로이 휠을 장착했다.
 
R-Line에는 프런트 범퍼에 디자인된 R-Line 고유의 C 시그니쳐, 21인치 블랙 스즈카 알로이 휠, 차체와 같은 색상의 휠 패널, 특수 설계된 전면 및 후면 범퍼의 R-Line 스타일링 등을 적용했다. 또 열선 및 패들 시프트가 장착된 멀티펑션 스티어링 휠은 R-line 로고와 가죽 소재로 구성하고, 내부 트림은 R-Line 로고가 장식된 사보나 가죽 시트에 실버 웨이브 알루미늄 데코 소재, 블랙 색상의 루프 라이너를 적용했다.
 
dajeong@autocast.kr
TAGS
투아렉 투아렉V8 대형SUV 폭스바겐투아렉
SHARE

Autocast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