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데일리 뉴스 원조 실버 애로우, 굿우드 페스티벌 오브 스피드에 등장
데일리 뉴스

원조 실버 애로우, 굿우드 페스티벌 오브 스피드에 등장


0

메르세데스가 모터스포츠 커리어의 125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굿우드 페스티벌 오브 스피드에 참가한다. 1932년 Avus 레이스에서 첫 번째 실버 애로우 명칭을 부여받았던 모델 중 하나인 SSKL 복원 모델을 포함해 총 13대의 모터스포츠 영웅들이 등장할 예정이다.

 어디에서도 찾아볼 수 없는 유니크한 이 레이스카는 이전 1920년대의 “화이트 엘리펀트”, 그리고 1934년 처음 등장했던 실버 애로우와 직접적인 연관이 있다. SSKL는 1932년 아부스(Avus) 레이스에서 라디오 방송을 통해 실버 애로우라는 이름을 쓴 첫 번째 모델이다.

 메르세데스-벤츠 클래식은 SSKL을 여러 가지 조사를 통해 역사적인 기준에서 복원했다. 이 프로젝트의 시작은 올해 1월부터다. 벤츠 클래식은 오리지널 설계를 통해 복원 작업을 시작했으며 SSK를 기반으로 두었다. 다만 섀시는 125kg이 가볍게 제작된다.

 기록 자료들을 조사하여 유선형의 날렵한 보디 라인을 복원했으며, 복원된 SSKL은 굿우드 페스티벌에서 서 있는 채로 전시된다. 하지만 메르세데스-벤츠 클래식은 다음 달 트랙을 달릴 수 있도록 준비할 예정이다.

 SSKL이외 메르세데스는 W125, W196 R, 300 SLR, 190E 2.6-16 에보 II DTM 투어링카, 사우버 메르세데스 C9 등 전설적인 차량들도 함께 소개한다.

강호석 press@autocast.co.kr

TAGS
메르세데스 벤츠 실버애로우 복원 굿우드페스티벌 전시
SHARE

Autocast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