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데일리 뉴스 울산 화재진압 소방관에게 전시장 내준 ‘착한 벤츠전시장’
데일리 뉴스

울산 화재진압 소방관에게 전시장 내준 ‘착한 벤츠전시장’


화재현장 인접 메르세데스-벤츠 전시장 소방관 지휘본부, 휴게공간 제공
스타자동차 유재진 회장 사비로 300인분 식사 제공도

0

[오토캐스트=이다일 기자] 메르세데스 벤츠의 울산 딜러가 매장을 화재 진압에 나선 소방관을 위해 선뜻 내놨다. , 300인분의 식사와 함께 휴식과 현장지휘를 위한 공간을 제공한 것으로 확인됐다.

울산 화재현장 바로 옆 메르세데스-벤츠 스타자동차 전시장 주차장에서 휴식을 취하는 소방대원들 / 사진=스타자동차 제공


8일 밤 울산광역시 남구에 위치한 33층 규모의 주상복합 삼환아르누보에서 화재가 발생했다울산소방본부에 따르면 오후 11시 7분쯤 시작한 불은 13시간 만에 1차 진화됐다소방당국은 인근 6개 소방서 인력을 모두 동원하는 대응 2단계를 발령했고 옥상 등으로 피신했던 주민 77명은 모두 안전하게 구조됐으며 총 91명이 병원으로 옮겨졌다.

화재는 2차선 도로 건너편의 메르세데스-벤츠 울산전시장으로도 영향을 미쳤다. 전시장 관계자는 화재 소식을 듣고 직원들이 밤 12시쯤 출근해 혹시 모를 상황에 대비하고 있었다며 화재로 인한 낙하물 등이 떨어지는 상황이라고설명했다.

9일 새벽 울산 삼환아르누보 화재 현장 / 사진=스타자동차


소식을 들은 메르세데스-벤츠 울산전시장의 스타자동차 유재진 회장은 오전 7시쯤 현장을 찾아 상황을 확인하고 소방당국에 신차 전시장과 중고차 전시장 등 두 곳을 제공하기로 결정했다.

스타자동차 관계자는 유재진 회장이 7시쯤 현장을 방문했고 소방관계자를 포함해 화재진압에 나선 분들을 위해 한우국밥 300인분을 사비로 제공하고 전시장을 비우고 소방관계자의 지휘본부휴게공간으로 제공했다고 밝혔다.

메르세데스-벤츠 스타자동차 울산전시장에서 소방관들이 식사를 하고 있다 / 사진제공=스타자동차


이어 “9일 낮 2시쯤 1차 진압이 마무리되면서 신차 전시장은 영업 재개를 위한 준비를 시작했지만 중고차 전시장 건물은 내일 정도까지 계속 소방관계자를 위한 공간으로 제공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메르세데스-벤츠 울산의 스타자동차 유재진 회장은 사비로 300인분의 한우국밥을 아침식사로 제공했다 / 사진=스타자동차


한편이날 화재 현장을 지원한 벤츠 전시장의 이야기가 전해지면서 지원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스타자동차 관계자는 화재 소식을 들은 익명을 요구한 벤츠 고객께서 100인분의 김밥을 제공해왔고 인근 중식당에서도 식사를 제공하겠다고 밝히는 등 지원이 이어지고 있다고 말했다.

스타자동차는 부산, 울산지역의 향토기업으로메르세데스-벤츠의 딜러 4곳을 운영하고 있다.

auto@autocast.co.kr

 

TAGS
스타자동차 벤츠 울산
SHARE

이다일
경향신문과 세계일보에서 여행, 자동차, 문화를 취재했다. 한민족의 뿌리를 찾는 '코리안루트를 찾아서'(경향신문), 우리나라의 아름다움을 소개한 '아름다운 한국'(경향신문+네이버) 등을 연재했고 수입차 업계의 명암을 밝힌 기사로 세계일보 이달의 기자상을 받기도 했다. 2017년에는 자동차 전문매체 오토캐스트를 창간하고 영상을 위주로 한 뉴미디어 콘텐츠를 제작하고 있다.

Autocast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