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데일리 뉴스 혼다, 2019년형 CR-V 터보 사전 계약 돌입…혼다 센싱 탑재
데일리 뉴스

혼다, 2019년형 CR-V 터보 사전 계약 돌입…혼다 센싱 탑재


0
혼다코리아가 2019년형 CR-V 터보의 사전 계약을 18일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2019년형 CR-V 터보는 선택 가능한 트림을 늘리고 혼다 센싱을 기본으로 탑재한 것이 특징이다. 

혼다는 기존에 운영하던 CR-V 터보 4WD EX-L, 투어링 두 가지 트림에 2WD EX-L모델을 추가해 선택의 폭을 넓혔다. 또 모든 트림에 혼다 센싱을 기본으로 장착했다. 혼다 센싱은 차세대 운전자 보조 시스템으로 자동 감응식 정속 주행 장치(ACC)와 저속 추종 장치(LSF), 차선 유지 보조 시스템(LKAS), 추돌 경감 제동 시스템(CMBS), 차선 이탈 경감 시스템(RDM), 오토 하이빔 등으로 구현된다.

2019년형 CR-V 터보는 VTEC 터보 엔진을 통해 최고출력 193마력, 최대토크 24.8kg.m를 발휘한다. 판매 가격은 2WD 3,690만 원, 4WD EX-L과 투어링은 각각 3,930만 원, 4,300만 원이다.(VAT 포함) 색상은 기존 실버, 블랙, 메탈, 화이트, 레드에 블루를 신규 추가하여 총 6가지 색상 중 선택할 수 있다. 

혼다코리아 정우영 대표는 “이번에 출시한 CR-V터보는 혼다 센싱을 탑재해 안전성을 강화하고, 2WD 모델을 새롭게 선보이며 고객 선택의 폭을 넓혔다”라며 “뛰어난 성능과 적재공간을 자랑하는 CR-V 터보를 직접 체험해 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다정 기자 dajeong@autocast.kr
TAGS
혼다코리아 혼다 혼다 CR-V CR-V 터보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