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에서 손 떼는 미쉐린, 자산 매각 후 철수

임상현 기자 2023-05-30 11:39:08

미쉐린이 1년 넘게 이어지고 있는 전쟁 여파로 러시아 시장에서 완전 철수를 결정했다. 현지 기업과 매각 절차를 진행 중인 만큼 빠른 시일 내 손을 떼겠다는 방침이다. 

최근 러시아 시장 철수를 공개적으로 밝힌 미쉐린은 현재 매각 절차를 진행 중이다. 외신 보도에 따르면 매각 업체는 러시아 최대 타이어 유통 업체 중 한 곳인 파워 인터내셔널 타이어(Power International Tires)로 매각 금액은 비공개로 알려졌다. 

이번 매각절차에는 모스크바 인근에 위치한 다이도보(Davydovo) 공장에서 일하는 250명의 직원 고용승계도 함께 포함된다. 

1997년 러시아 시장 진출 이후 2004년 타이어 기업으로는 처음으로 현지 공장까지 세운 미쉐린은 연간 최대 200만 개의 타이어를 생산하며, 러시아에서만 전체 판매의 2%의 매출을 올려왔다. 

그러나 지난해 시작된 러시아, 우크라이나 전쟁 이후 부품 공급을 중단하며 사실상 러시아에서의 활동을 중단한 바 있다. 

임상현 press@autocast.kr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
부산모빌리티쇼,

부산모빌리티쇼, "제발 좀!"

2024 부산모빌리티쇼가 10일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넥스트 모빌리티, 세상의 중심이 되다'를 주제로 내걸고, 이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