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장의 힘 알론소, F1 올 시즌 4번째 포디움 달성...페라리·AMG도 꺾은 이변

임상현 기자 2023-05-10 09:44:12

애스턴마틴 F1 팀 소속 페르난도 알론소가 지난 7일 (현지시간) 열린 F1 마이애미 GP에서 3위를 기록, 올 시즌 네 번째 포디움에 올랐다. 

더블 월드챔피언인 알론소는 올 시즌 치러진 5경기 중 4경기서 포디움에 오르며 레드불 듀오에 이어 드라이버 챔피언십 순위 3위를 기록 중이다. 

이번 경기에선 애스턴마틴의 110주년 기념 특별 로고를 새긴 경주차 ‘AMR23’의 장점을 활용해 레이스를 펼쳤다. 

알론소는 “언젠가 다가올 승리의 기회를 놓치지 않기 위해서는 최적의 상태를 유지해야 한다. 그것이 바로 현재 우리가 집중하고 있는 일”이라며 시즌 남은 경기에 대한 포부를 드러냈다.

임상현 press@autocast.kr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
부산모빌리티쇼,

부산모빌리티쇼, "제발 좀!"

2024 부산모빌리티쇼가 10일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넥스트 모빌리티, 세상의 중심이 되다'를 주제로 내걸고, 이름